본문으로 바로가기

어린이 콘서트 _ 호비 콘서트(시마지로 콘서트)


며칠 전 시마지로 콘서트에 다녀왔습니다. 한국에서는 호비라고 하지요.

아이들이 놀거리가 한국만큼 많지 않은 일본이라 이런 어린이 콘서트에 경쟁률이 엄청 치열했습니다.

추첨해서 당첨되서 갈 수 있었고, 추첨에서 떨어진 사람도 부지기수.

이게 뭐라고!

이번 호비 콘서트는 크리스마스 콘서트로 11월부터 12월까지 일정으로 전국투어를 하는 스케줄이라고 합니다.

어쨌든 집에서는 좀 멀지만 콘서트 현장으로 고고씽 ~

▲콘서트가 열리는 곳은 지역 문화회관으로 큰 규모는 아니였어요.

하루에 4차 공연까지 있어서인지 근처는 차와 유모차로 바글바글 

▲일본 답게 입장 전에 또 긴 줄을 섭니다.

좌석은 지정 좌석제이고 질서를 위해서 유모차는 다 접어야 합니다.

콘서트 타이틀은 오모챠노 쿠니노 크리스마스(おもちゃのくにのクリスマス)로 해석하면 장난감나라의 크리스마스라는 타이틀 입니다.

▲줄을 서서 들어가기 전에 이렇게 포토존에서 사진을 찍습니다.

뭔가 아날로그적이죠?

이유는 내부에서는 촬영금지이기 때문에 따로 포토존을 여러개 만들어놨더라구요.

▲아날로그 적 느낌 쇼와느낌의 문화회관

샹들리에가 인상적입니다.

일본은 이렇게 건물을 새로 리모델링을 하지 않는 곳이 많아서 80년대를 느낄 수 있는 곳이 많습니다.

아직도 도쿄 긴자 한복판에 돌려서 트는 수도꼭지가 있는 건물도 있으니까요...

▲공연시작 전 내부사진 입니다. 나중엔 저곳이 2층까지 만석이었습니다.

저는 운이 좋게도 앞에서 3번째 줄에 당첨이 되어서 일찍 입장을 할 수 있었습니다.


공연 내용과 퀄리티는 생각보다 너무 좋았습니다만, 아직 아이가 2살이라서 스토리를 이해는 못하는 것 같았어요 

집중력이 없는 아이들을 위해서 30분 공연- 휴식 -30분 공연 순서로 진했되었습니다.

집에서 친숙하게 호비영상을 봤어서 아이는 호비가 등장하는 순간 소리를 꺄악~

이런것도 나중에 육아의 추억이 될거라고 생각합니다.


-이전글-

일본판 아이챌린지 자세한 후기_호비 18개월~20개월호 도착(코도모 챌린지 시마지로)

일본판 호비_시마지로 이롯치(いろっち)도착

어린이 우동_요괴워치 우동 끓이기

일본의 일시보육(시간제보육) 제도 & 이용 후기_엄마가 병원갈 때/남의 손을 빌릴 수 없을 때 육아

일본 구몬 _ 시계장난감과 워크북(시계 읽기)

일본 물가 _ 아이와 간단히 외식하기(우동편)

호빵맨 미니북 시리즈_히라가나/카타카나 등등 리뷰

만1세 아이 일주일 일정표(스케줄)_아이와 놀아주기

일본 제품 _ 아기 신발 이프미(IFME,イフミー)/아기 신발 고르는 팁

일본 그림책_투페라투페라(Tupera Tupera) 과일책 리뷰

일본 유아 잡지(아동 월간지) _ 베이비북/겡키


댓글을 달아 주세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