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으로 바로가기

롯뽄기힐즈2 _ 힐즈에서 식사/ 케야키자카 산책  


롯폰기 힐즈 광장에서 도라에몽 구경 → 모리정원 → 티비아사히 이렇게 코스를 돌고나니 슬슬 배가 고파졌다.

원래 롯뽄기에 좋아하는 수제 햄버거 집이 있긴 하나 요즘 햄버거 논란도 있어서 패스하고 , 그 다음으로는 라면이 먹고 싶었지만 라면 또한 뜨거운 국물이라 패스하고 결국 차선책으로 인도카레집을 갔다.

▲롯폰기 힐즈의 힐사이드(HILL SIDE)내부 

내부의 마감과 공간의 개방감 등 다 좋은데, 그냥 꼬여있어서 길찾기 귀찮음

▲가는 길에 만난 펫샵의 고양이와 강아지들

역시 아이들은 동물을 사랑하는 것 같다.

▲힐사이드의 가게들은 정말 13년전에 왔을 때와 거의 같았다.

추억이 새록새록 

그 때는 일본의 모든것이 신기하고 좋았던 순수했던 시절이었다.

▲힐사이드의 인도카레집

일본에 있는 인도음식점은 대부분 인도현지인이 운영한다.

물론 직원들도 일본어 잘하는 인도인 

▲내부는 그냥 깔끔했고, 점심시간이 지나서인지 사람이 비어있었다.

▲키즈세트와 일반세트를 주문했다.

세트메뉴에 포함된  망고랏씨쥬스와 그냥 랏씨쥬스

솔직히 그냥 라씨쥬스는 맛이 그냥 요구르트맛이랄까?

▲내가 시킨 세트메뉴 

솔직히 롯뽄기 안에 있는 집 치고 엄청맛있거나 하진 않았다.

하지만 인도아저씨들 정말 친절친절하셨다.

▲키즈세트 

양이 반정도이긴 한데 그래도 아이가 혼자 먹기에 벅찬 양

여기는 양은 최고다

배찢

▲나와서 또 롯뽄기 힐즈 힐사이드 쪽 구경 

이곳도 일반회사와 연결되어 있어서 일반 직장인들도 많다.

▲팬더 가방보고 한참 서있는 아들 

이렇게 돌아다니는 애를 몇시간 동안 함께 다니니 넘 힘들어 집에 가기로 한다.

집에 갈 때는 롯폰기 역이 아닌 아자부주방 역으로 가기로 했다.

아자부주방은...주방같은 이름과 다르게 도쿄 최고의 부촌인 동네이다.

그냥 부촌의 느낌만 느끼고 싶었다.

▲집에 가는 길에 놓여져있는 전기 자전거 

롯폰기가 관광지인 만큼 관광객을 위해 자전거 대여를 하고 있었다.

브릿지스톤 전기자전거들~

▲롯폰기 힐즈에서 , 힐즈 레지던스 방향으로 가고 있다.

멀리 도쿄타워가 보이고 있고, 오른쪽은 유명한 케야키자카이다.

케야키자카(KEYAKIZAKA) 위치

▲한가한 케야키자카의 중간 무렵에는 이렇게 도쿄타워가 한눈에 들어오는 지점이 있다.

이 지점에서 찰칵!

▲명품샵들도 보이고, 무엇보다 힐즈보다 사람이 없어서 좋다.

▲넓은 케야키자카

이젠 케야키자카46밖에 생각이 안나...

▲힐즈 레지던스

▲1층의 샵과 그냥 공터 

비가 내리기 시작했다.

▲아자부주방역쪽으로 꺾기 전에 있는 츠타야 서점과 스타벅스

나름 그냥 스팟인 곳

소년점프

▲해외 어린이책과 각종 디자인책

아무래도 외국인도 많이 살아서인지 외국책이 많다.

▲각종 해외 디자인책 및 일본 미술관련 서적도 꽤 있다.

▲책도 팔고 차도 팔고

비를 피해 조금 구경을 해보았다.

▲아자부주방 역으로 가는 길 

이 길은 대로변이라 그냥 평범한데 , 안쪽에는 엄청난 집들이 있다고 한다.


-이전글-

롯뽄기힐즈2편 _ 힐즈에서 식사/ 케야키자카 산책

후쿠시마산 복숭아와 오이_후쿠시마광고/후쿠시마 캠페인/후쿠시마는 원래 어떤곳?/일본 원산지

밀가루 촉감놀이 _ 아이와 외출을 할 수 없는 날 놀아주기(실내육아)

요코하마 당일치기 _ 차이나타운(中華街,추카가이)&소룡포 맛집

요코하마 당일치기_아카렌가&야마시타공원&미나토미라이

요코하마 당일치기_호빵맨 박물관 2탄 호빵맨 쇼 & 외부 샵들

우에노 동물원 방문기 _ 2017년 여름 아기 판다(팬더) 탄생

일본 전동 자전거 구입기_파나소닉 전기자전거 Gyutto / 전동자전거 고르는 법/ 전기 자전거 시승후기/ 아이 자전거 태우기

일본판 진품명품_뭐든지 감정단(난데모 칸테단,なんでも鑑定団)의 한국의 문화재 유출에 대한 생각

일본의 수예점_유자와야(yuzawaya) & 핑크색 전철


댓글을 달아 주세요